합병 전 HP, 분기 실적 전망치 달성


 

휴렛패커드(HP)가 14일(현지 시각) 2002 회계연도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이번 실적 발표는 지난 2월부터 4월까지의 실적치로 컴팩과의 합병 전의 결과.

14일(현지 시각) AP통신에 따르면, HP는 2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 감소한 106억 달러, 순익은 2억5천200만 달러(주당 13센트)로 집계됐다.

합병과 소송 관련 등 특수 비용을 제외한 순익은 4억9천800만 달러(주당 25센트)로 당초 월 스트리트 분석가들의 전망치를 무난히 달성했다.

HP는 2분기 동안 서버/스토리지, PC, 소프트웨어 사업에서는 부진을 면치 못했지만, 이미지 및 프린팅 사업과 IT 지원 서비스 사업에서 큰 성과를 거둔 것으로 전해졌다.

칼리 피오리나 CEO는 올 해 실적 전망에 대해서 "하반기에 다소 회복할 가능성도 있지만, 합병 요소를 고려할 때 내년 상반기까지는 현 상태를 유지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추현우기자 fineappl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