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TV]임혜숙 "너무 재밌다" 유영상 "후회할뻔"…SKT 4D 메타버스 동반탑승


[아이뉴스24 김문기,문수지 기자] 2월 28일(현지시간)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함께 SK텔레콤 전시관에 마련된 '4D 메타버스'를 체험하고 있다.

마치 놀이동산에 놀러온 듯 상기된 임 장관과 유 대표는 모두 감탄하며 어트랙션에서 내렸다.

유 대표는 "줄이 너무 길어서 타지 못했다"라며 "안 탔으면 후회할 뻔 했는데 장관 덕분에 좋은 경험을 했다"고 전했으며, 임 장관은 "너무 재밌었다"고 화답했다.

한편, '4D 메타버스'는 로봇팔을 타고 HMD를 장착해 SK텔레콤이 마련한 이프랜드 메타버스의 세계로 떠나는 어트랙션이다. 관람객들의 발길을 묶을 정도로 현장에서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2월 28일(현지시간)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함께 SK텔레콤 전시관에 마련된 '4D 메타버스'를 체험하고 있다.

2월 28일(현지시간)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함께 SK텔레콤 전시관에 마련된 '4D 메타버스'를 체험하고 있다. [영상=김문기, 문수지 기자]

2월 28일(현지시간)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 유영상 SK텔레콤 대표가 함께 SK텔레콤 전시관에 마련된 '4D 메타버스'를 체험하고 있다. [영상=김문기, 문수지 기자]

/공동=김문기 기자(moon@inews24.com),문수지 기자(suj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