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진석 "우병우 동행명령, 상황 보고 판단"


"오늘 내일 사정변경 가능성…불출석 이뤄진 뒤 이야기해야"

[윤채나기자] 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20일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이 국회 운영위원회의 대통령 비서실 국정감사에 불출석할 경우 동행명령장 발부를 의결하겠다는 야당의 주장과 관련, "오늘 내일 상황을 보고 판단하겠다"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원내대책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동행명령이라는 것은 증인이 정당한 이유 없이 불출석했을 때 논의해볼 수 있는 것"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우 수석이 국회에 불출석 사유서를 제출한 만큼 실제 불출석할 것이란 관측에 대해 "오늘 내일 사정변경이 있을 수 있다"며 "사유서를 봤다. 우 수석 불출석이 이뤄진 것을 보고 말해야지 지금 말할 것은 아니다"라고 즉답을 피했다.

정 원내대표는 또 "동행명령장 발부 요건을 보면 '정당한 이유 없이 불출석할 경우'라고 (국회에서의 증언·감정 등에 관한 법률에) 명시돼 있다"며 "정당한 사유에 해당하는지 여야 간 판단해야 한다"고 했다.

윤채나기자 come2ms@inews24.com 사진 조성우 기자 xconfind@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