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폭스바겐 , 제네바 모터쇼서 럭셔리 스마트카 '제아' 공개


디스플레이·후방램프·카메라·스마트워치 등 7종의 전장부품 공급 협업

[양태훈기자] LG전자가 스위스 제네바 팔렉스포에서 열린 '2015 제네바 모터쇼'에서 이탈디자인 쥬지아로(Italdesign Giugiaro, 이하 이탈디자인)가 공개한 자율주행 럭셔리 콘셉트카인 '제아(Gea)'의 전장부품을 공급하는 스마트카 관련 기술 협업을 선보였다고 3일 발표했다.

LG전자와 이탈디자인의 콘셉트카 기술 협업 부문은 인포테인먼트 기기인 디스플레이와 안전 기기인 후방 램프 및 카메라, 스마트워치 등의 사물인터넷(IoT) 기기와의 연동을 지원하는 커넥티드 기술 등 세가지로 구분된다.

먼저, 인포테인먼트 기기인 디스플레이의 기술 협업은 차량 내부 부품으로 운전자에게 각종 정보 및 콘텐츠를 제공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LG전자는 제아의 앞·뒤 센터콘솔용 디스플레이로 6인치 HD(1천280x720)급 플라스틱 유기발광다이오드(P-OLED)부터 계기판 및 중앙정보디스플레이, 보조석 정보용 화면으로 활용되는 12.3인치 풀HD(1천920x1천80) 디스플레이, 뒷좌석 디스플레이로 활용되는 19인치 투명 액정표시장치(LCD)를 공급했다.

차량 외부 부품으로 활용되는 안전 기기의 기술 협업으로는 면발광 발광다이오드(LED)를 활용한 후방램프 및 제어모듈이 공급, 카메라는 측면과 후면용으로 기존 차량의 사이드 미러와 리어 뷰미러를 대체하는 용도로 활용됐다.

마지막으로 스마트워치 등의 IoT 기기와의 연동을 통한 커넥티드 기술 협업으로는 LG전자가 'MWC 2015'에서 공개한 스마트워치인 'LG 워치 어베인 LTE'를 활용해 제아의 문을 열고 닫을 수 있는 기술이 적용됐다.

이우종 LG전자 VC사업본부 사장은 "이번 기술 협업은 LG전자가 글로벌 자동차 전문 디자인 회사와 함께 차세대 스마트카 디자인의 미래를 그렸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한편, 이탈디자인은 폭스바겐(Volkswagen) 그룹 산하의 자동차 스타일링 개발 기업이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