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CES 2015'서 커브드 모니터 풀 라인업 공개


2015년형 LED 사이니지 솔루션 등 디스플레이 신제품 선봬

[양태훈기자] 삼성전자가 오는 6일(현지시간)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가전 전시회 'CES 2015'에서 신규 '커브드 모니터'와 '스마트 사이니지'를 대거 공개한다고 발표했다.

울트라 와이드(화면비율 21대9) 'SE790C(34인치, 29인치)' 제품을 비롯해 커브드 모니터 'SE590C(32인치)', 'SE510C(27인치, 24인치)', TV 기능이 내장된 'TD590C(27인)' 등의 다양한 모니터를 선보이는 것.

삼성전자는 CES에서 이같은 커브드 모니터 풀 라인업을 공개, 전 세계 모니터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꾼다는 목표다.

커브드 모니터는 화면 중앙과 측면의 시청 거리를 유사하게 해 넓은 시야각을 제공하는 게 장점이다.

또 스마트 발광다이오드(LED) 사이니지 솔루션도 새롭게 공개한다. 스마트 LED 사이니지는 베젤없이 대형 화면을 선명한 화질로 구현해 화면의 몰입감을 높인 제품으로, 설치 환경과 고객요구에 따라 다양한 크기와 형태를 구성할 수 있다.

특히 이번에 전시되는 스마트 LED 사이니지는 픽셀과 픽셀 간 거리가 업계 최고 수준인 1.4밀리미터(mm)로, 삼성전자 측은 기존 액정표시장치(LCD) 제품과 함께 다양한 LED 제품군을 지속 출시해 디지털 사이니지 사업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관람객들이 다양한 사용 환경을 체험할 수 있도록 '스마트 오피스', '스마트 호텔', '스마트 레스토랑'으로 체험 존도 마련했다.

이외에 지난 11월 AMD와 기술 제휴를 통해 선보인 프리싱크 적용 초고화질(UHD) 모니터 'UE590', 'UE850'도 북미 시장에 첫 선보인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전무는 "이번 CES 2015 전시회를 통해 디스플레이 혁신을 주도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의 사용 환경을 고려한 다양한 제품을 출시해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