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춘호 EBS 이사장, KT 사외이사 겸직 논란


배재정 의원 "IPTV 사업하는 경쟁사 KT 겸직 안될 말"

[강은성기자] 이춘호 EBS 이사장이 KT의 사외이사직을 겸직하고 있다는 점이 국회에서 논란이 됐다.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문방위) 소속 배재정 의원(민주통합당)은 24일 열린 방송통신위원회 확인감사에서 이춘호 이사장의 겸직을 지적했다.

배 의원은 "KT는 바로 어제(23일) KT미디어를 설립하며 IPTV 콘텐츠 및 미디어 사업을 강화한다고 하는 만큼 EBS의 명백한 경쟁사인데 이는 정관에도 위배된다"면서 시정을 요구했다.

이에 대해 김충식 방통위 부위원장은 "법률적으로 위법한 사항은 아니라고 판단되나 윤리적으로 (경쟁사 겸직은) 옳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강은성기자 esth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