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특징주] 제주반도체, 내년 온디바이스 AI 등 1000억 매출 UP '강세'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제주반도체가 내년 온디바이스 AI칩 시장 개화로 1000억원 가량의 매출 증가 효과를 본다는 분석에 강세다.

29일 오후 2시 1분 현재 제주반도체는 전일 대비 8.68% 오른 7390원에 거래 중이다.

특징주
특징주

제주반도체 주식은 단기과열종목 지정에 따라 28일부터 30일까지 3거래일 동안 단일가매매(30분 단위 거래)로 거래되고 있다.

제주반도체의 주력 제품은 NAND MCP이다. 낸드플래시와 LPDDR1·LPDDR·LPDDR4을 패지킹한 제품이다. 주로 저용량, 저전력, 고신뢰성 DRAM에 해당하는 LPDDR2(4G용)과 LPDDR4X(5G용)을 생산하고 있다.

회사와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온디바이스AI칩은 사물인터넷(IoT) 모듈용으로도 스마트시티 등에 사용되며, 제품 용량이 커지면서 제주반도체의 주력 사업부 매출도 커지게 된다.

사물인터넷 칩셋은 퀄컴, 미디어텍(양사 점유율 약 95%)에서 주도하고 있으며 제주반도체는 양사에 인증(평가)을 받아서 5G 제품을 만들려는 고객사는 제주반도체를 통해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관련 분야 경쟁사는 마이크론으로 알려졌다.

기존 고객사를 대상으로 한 1500억원 안팎의 매출에 더해 제품 가격상승효과, 온디바이스 관련 칩, 오토모티브 통신 모듈용 등으로 1000억원 가량의 매출 업사이드를 전망하며, 이 같은 소식이 증권가에 알려지자 이날을 포함, 최근 급등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특징주] 제주반도체, 내년 온디바이스 AI 등 1000억 매출 UP '강세'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