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부산 '엑스포' 결과 발표, 몇시 나오나…'부산 갈매기의 꿈' 오프닝 연다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2030년 세계박람회를 개최할 나라가 28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결정된다. 부산은 이날 개최지 결정 직전 이뤄질 5차 프레젠테이션(PT)에 나선다.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자유의 여신상 분장을 한 시민이 부산엑스포 유치를 염원하는 피켓을 들고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자유의 여신상 분장을 한 시민이 부산엑스포 유치를 염원하는 피켓을 들고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28일 정부가 발표한 제173차 국제박람회기구(BIE) 총회 최종 PT 연사 명단에 따르면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한덕수 국무총리, 최태원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박형준 부산시장, 나승연 부산 엑스포 홍보대사가 5차 PT에 나설 예정이다.

PT는 부산 유치를 위해 10여년간 지속된 각계각층의 발자취를 담은 '부산 갈매기의 꿈' 영상으로 시작된다.

이후 박형준 시장, 나승연 홍보대사, 최태원 회장, 한덕수 총리의 연설이 끝난 뒤에는 한국전쟁 참전용사와 손녀의 이야기를 담은 '전 세계로부터 받은 도움을 보답하려는 한국의 진심' 영상으로 마무리된다.

이날 PT는 한국시간 기준 오후 9시30분(현지시간 오후 1시30분)께 시작될 예정이다. 다만 BIE 총회의 오전 일정이 길어질 경우 오후 10시께 시작될 수도 있다.

한국-이탈리아-사우디아라비아 순으로 각 20분씩 PT를 마친 뒤, 각국 대표단 신원확인 등 절차를 거쳐 한국시간 29일 새벽 1시를 전후해 최종 결과가 발표될 전망이다.

프랑스 매체 르피가로는 지난 27일(현지시간) '한국과 사우디가 2030년 세계 엑스포 유치 경쟁을 벌인다'는 제하의 기사에서 두 국가 간 팽팽한 접전이 예상된다고 보도했다.

두 달 전만 해도 사우디에 유리하게 흘러가는 듯했지만, 가자지구 전쟁으로 사우디 입지가 약해지는 등 외교적 악재가 겹쳤고 한국의 성공적인 홍보 캠페인으로 치열한 경쟁이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다운 기자(kdw@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부산 '엑스포' 결과 발표, 몇시 나오나…'부산 갈매기의 꿈' 오프닝 연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