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덱스터스튜디오, 영화 '더문' VFX로 청룡영화제 기술상 수상


VFX, VP, DI&DIT, SOUND까지 덱스터스튜디오 올라운드 협업 눈길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콘텐츠 제작 전문기업 덱스터스튜디오가 청룡영화상 트로피를 차지했다.

덱스터스튜디오는 지난 24일 제44회 청룡영화상에서 영화 ‘더 문’ VFX를 총괄한 진종현 수퍼바이저가 기술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해당 작품은 덱스터스튜디오가 VFX, VP, DI&DIT, SOUND까지 올라운드 협업을 선보인 영화다.

덱스터스튜디오는 지난 24일 제44회 청룡영화상에서 영화 ‘더 문’ VFX를 총괄한 진종현 수퍼바이저가 기술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발표했다. 사진은 제44회 청룡영화상 KBS 생중계 화면 캡처 [사진=텍스터]
덱스터스튜디오는 지난 24일 제44회 청룡영화상에서 영화 ‘더 문’ VFX를 총괄한 진종현 수퍼바이저가 기술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발표했다. 사진은 제44회 청룡영화상 KBS 생중계 화면 캡처 [사진=텍스터]

‘더 문’은 사고로 인해 달에 홀로 고립된 우주 대원 선우(배우 도경수)를 구하려는 전 우주센터장 재국(배우 설경구)과 NASA 유인 달 궤도선 메인 디렉터 윤문영(배우 김희애)의 사투를 그린 영화다. 장르 특성상 과학적 사실을 기반으로 정보의 오류를 줄이고 상상력을 가미한 독창적 비주얼로 디자인 됐다.

진종현 덱스터스튜디오 VFX 수퍼바이저 이사는 “관객들이 현실적으로 체험하기 어려운 우주 공간과 사건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도록 작업하는 것에 주안점을 뒀다”며 “과학적 공간 탐구와 시각적 디자인으로 K-SF를 표현하고자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어 “덱스터스튜디오와 자회사 라이브톤이 적극적으로 협업해 시각효과, 버추얼프로덕션, 디지털색보정, 음향 등 포스트 프로덕션 전반을 책임졌다”며 “한국은 SF장르의 진입장벽이 높은 국가인데 ‘더 문’ 같은 대형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어 매우 뜻 깊은 시간이었고, 수상의 영광을 동료들과 나누겠다”고 강조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덱스터스튜디오, 영화 '더문' VFX로 청룡영화제 기술상 수상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