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홀란드, EPL 역대 최소 경기 50골…종전 기록 17경기 앞당겨


[아이뉴스24 송대성 기자] '괴물 공격수' 엘링 홀란드(맨체스터 시티)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역대 최소 경기 50골 기록 금자탑을 세웠다.

맨시티는 25일(현지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 EPL 13라운드 홈 경기에서 리버풀과 1-1로 비겼다.

맨체스터 시티 공격수 엘링 홀란드. [사진=뉴시스]
맨체스터 시티 공격수 엘링 홀란드. [사진=뉴시스]

선발 출전한 홀란드는 전반 27분 왼발 슈팅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하지만 맨시티는 후반 35분 트렌트 알렉산더-아널드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며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지난 시즌 맨시티 유니폼을 입은 홀란드는 이날 경기에서 EPL 50번째 득점을 기록했다. 48경기 만에 세운 기록이다.

종전 기록은 앤디 콜(당시 뉴캐슬)의 65경기다. 혼란드는 이보다 17경기 빨리 50골을 돌파했다.

지난 시즌 35경기에서 36골을 몰아쳐 EPL 역대 한 시즌 최다 득점까지 갈아치웠던 홀란드는 올 시즌도 13경기에서 14골을 넣으며 득점 선두를 질주 중이다.

홀란드는 EPL에서 40골 이상을 넣은 선수 중 매 득점까지 걸리는 시간도 가장 짧다

홀란드는 이 경기 전까지 49골을 넣는 동안 77.55분마다 득점을 신고했다. 2위는 세르히오 아궤로(은퇴)의 107.92분(184골), 3위는 티에리 앙리(은퇴)의 121.79분(175골)이다.

다음 목표는 EPL 역대 최소 경기 100호골이다. 이 기록은 전설적인 공격수 앨런 시어러(은퇴)가 보유하고 있다. 시어러는 124경기를 소화하며 100골을 넣었다.

/송대성 기자(snowball@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홀란드, EPL 역대 최소 경기 50골…종전 기록 17경기 앞당겨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