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與 신임 최고위원에 'TK 출신 김석기'…"총선 승리 위해 힘 쏟겠다"


'자진사퇴' 김재원 후임…선거인단 576명 중 찬성 560표
"압도적 찬성으로 선출해 준 성원 잊지 않겠다"

국민의힘 최고위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김석기 의원이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9차 전국위원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국민의힘 최고위원 보궐선거에 출마한 김석기 의원이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9차 전국위원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아이뉴스24 김주훈 기자] 국민의힘 최고위원 보궐선거에서 TK(대구·경북) 재선 출신의 김석기 의원(경북 경주)이 당선됐다.

김 의원은 23일 국회에서 열린 전국위원회에서 투표에 참여한 576명 중 찬성 560명, 반대 16명으로 선출됐다. 전국위원 재적위원은 824명이다. 이번 보궐선거는 잇따른 설화로 자진사퇴한 김재원 전 최고위원 후임을 선출하기 위해 열렸다.

김 의원은 당선 소감에서 "여러 가지로 부족한 저를 압도적인 찬성으로 선출해 준 여러분들의 성원을 잊지 않겠다"며 "저의 역할과 책임이 무엇인지 잘 알고 있는 만큼, 결과로 보답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저를 믿고 뽑아준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약속드린 대로 당의 단합·화합·혁신을 위해 있는 힘을 쏟겠다"며 "우리 모두가 원팀으로서 똘똘 뭉쳐 내년 총선 승리를 위해 한 방향으로 매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앞서 김 의원은 정견 발표를 통해서도 "모든 어려움을 극복하는 일은 우리 모두가 힘을 모아 단합해 내년 총선에서 압도적으로 승리하는 길밖에 없다"며 "내년 총선에서 이기기 위한 기본은 당의 단합과 혁신"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이번 최고위원 보궐선거에 단독으로 입후보했다.

경찰 고위 간부 출신인 김 의원은 2016년 20대 총선에서 경북 경주에 출마해 당선된 후, 21대 총선에서 재선에 성공했다. 김 의원은 정진석 비상대책위원회 체제에서 사무총장을 지냈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여당 간사이자 재외동포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주훈 기자(jhkim@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與 신임 최고위원에 'TK 출신 김석기'…"총선 승리 위해 힘 쏟겠다"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