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영국 국빈방문] 尹 "기업 마음껏 뛸 운동장서 세계 시장 석권"


'비즈니스 포럼' 이재용·정의선 등 200명 한자리
尹 "한영 FTA 개선 협상 개시, 새로운 규범 정립"
Brexit 후 공급망 재편…한국기업 진출 기반 모색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런던 맨션 하우스에서 열린 한·영 비즈니스 포럼에 앞서 사전환담에 참석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11.22. [사진=뉴시스]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런던 맨션 하우스에서 열린 한·영 비즈니스 포럼에 앞서 사전환담에 참석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11.22. [사진=뉴시스]

[아이뉴스24 김보선 기자]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22일(현지시각) "한영 FTA(자유무역협정) 개선 협상으로 새로운 규범을 정립해 양국 기업들이 마음껏 뛸 수 있는 운동장을 만들어 함께 세계 시장을 석권하자"고 제안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런던 맨션 하우스에서 한국 경제사절단을 포함해 양국 경제인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한-영 비즈니스 포럼'에서 "디지털, 공급망, 에너지 등 분야에 새로운 규범을 정립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번 포럼은 새로운 한영 파트너십을 모색하는 경제인들을 직접 만나 격려하고 정부 차원의 지원 의지를 밝히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이번 행사를 계기로 양국 기업과 기관은 첨단산업, 에너지, 금융 등에서 총 37건의 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최상목 대통령실 경제수석은 이날 개시된 한영 FTA 개선 협상에 대해 "브렉시트(Brexit·영국의 EU 탈퇴) 이후 공급망을 재편하고 있는 영국 시장에 우리 기업들이 원활히 진출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런던 맨션 하우스에서 열린 한·영 비즈니스 포럼에서 축사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11.22. [사진=뉴시스]
영국을 국빈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22일(현지시간) 런던 맨션 하우스에서 열린 한·영 비즈니스 포럼에서 축사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11.22. [사진=뉴시스]

윤 대통령은 축사에서 현대 정주영 회장이 내민 500원짜리 지폐 속의 이순신 장군 거북선을 보고 울산조선소의 건설을 위한 차관을 추천해 준 영국 A&P 애플도어 롱바톰 회장과 정 회장의 50여 년 전 일화를 소개하며 한영 간 협력 필요성을 재차 강조했다. 울산 조선소는 당시 롱바톰 회장의 추천으로 바클레이은행의 차관을 받아 건설될 수 있었다.

윤 대통령은 "이제 첨단 제조 강국으로 성장한 한국의 기업들은 원천기술 강국인 영국과 다양한 산업에서 상호 보완적인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며 다른 협력 사례들도 소개했다.

영국 아스트라제네카는 SK바이오사이언스와 위탁생산 협력으로 코로나 팬데믹에서 백신을 공급했고, 글로벌 1위 설계기업 ARM이 한국 팹리스 기업의 IP 활용을 무상으로 지원 해 반도체 설계 분야 협력을 키웠다. 또 항공·방산 분야에서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롤스로이스의 최고 파트너로 참여하고 있으며, 삼성전자는 보다폰에 5G 통신장비를, 세아제강과 LS전선은 영국 해상풍력단지에 하부구조물과 해저케이블을 공급하고 있다.

윤 대통령은 아울러 반도체 등 첨단산업 공급망, 인공지능(AI)·양자·우주 등 첨단 과학기술 협력, 원전·수소·해상풍력 등 무탄소에너지 협력 등 미래 경제협력 방향도 제시했다.

이도운 대변인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포럼 사전환담에서 ARM의 르네 하스 최고경영자(CEO)에게 "한국 기업과의 반도체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해 달라"고 당부했고, 하스 CEO는 "25년 이상 지속해 온 한국 반도체 기업들과의 굳건한 파트너십을 계속 확대해 나가겠다"고 답했다고 한다. 이 대변인은 윤 대통령이 양국 바이오 기업과 해상풍력·수소 관련 기업 CEO들에도 양국 기업 간 활발한 협력을 당부했다고 전했다.

비즈니스 포럼에는 우리 측 기업에서 류진 한경협 회장과 함께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정의선 현대차 회장, 구광모 LG 회장, 신동빈 롯데 회장, 김동관 한화 부회장, 구자열 한국무역협회 회장, 구자은 LS 회장, 조현준 효성 회장, 김기문 중기중앙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영국 측에서는 마이클 메이넬리 런던금융특구 시장과 ARM, 롤스로이스, 스탠다드차타드, 오카도, 리오 틴토 등 글로벌 기업 CEO가 참석했다.

/김보선 기자(sonnta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영국 국빈방문] 尹 "기업 마음껏 뛸 운동장서 세계 시장 석권"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