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한컴, 한국IT서비스학회 학술대회서 개방형 문서 활용 방안 소개


학회 2023 추계학술대회서 OWPML 개념 관련 세션 발표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한글과컴퓨터는 한국IT서비스학회 2023 추계학술대회에서 개방형 문서 OWPML(개방형 워드프로세서 마크업 언어)의 개념과 활용 방안을 소개했다고 16일 밝혔다.

한국IT서비스학회 추계학술대회서 개방형 문서 관련 발표 중인 한컴 정지환 CTO. [사진=한컴]
한국IT서비스학회 추계학술대회서 개방형 문서 관련 발표 중인 한컴 정지환 CTO. [사진=한컴]

이번 학술대회는 한국IT서비스학회가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정보통신기획평가원,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과 함께 주최하고, 대통령 직속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와 행정안전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글로벌 디지털 혁신의 주역인 대한민국 공공기관의 역할과 과제'를 주요 아젠다로 삼았다.

한컴 정지환 CTO(최고기술책임자)는 한컴이 개방에 앞장서고 있는 문서 포맷인 'OWPML'을 주제로 세션 발표를 진행했다. OWPML은 기존 HWP를 XML 형식으로 기술한 것으로, 별도의 처리 과정 없이도 문서 내 데이터 검색과 분류·추출이 가능한 기계판독형(머신리더블) 문서 형식이다.

정지환 CTO는 이 자리에서 공공기관에서 사용하는 한글 문서는 폐쇄형이 아닌 개방형 포맷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한컴이 기술 공개와 표준화 작업을 통해 문서의 데이터화에 기여하고 있는 내용을 설명했다.

한컴의 HWPX 포맷이 전자문서 국제표준으로 제정되도록 시행하는 적극적인 활동을 알리고, AI(인공지능) 학습 데이터로 한글 문서가 활용되고 있는 실제 사례를 언급하며 한글이 세계적인 기술 트렌드에 발맞춰 AI 및 데이터 플랫폼으로써 수행하는 기능과 역할을 소개했다.

한편, 한컴은 최근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에 이바지하기 위한 활동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법제처와 업무 협약을 체결해 법령정보의 공공 데이터 개방과 활용에 필요한 기술 협력 등을 도모하고, 전국 주요 권역별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LLM(거대언어모델)과 한글 데이터를 접목해 공공 행정 업무를 효율적으로 처리하는 AI 기술 시연과 실무 활용 사례를 공유하는 세미나도 개최했다.

향후 한컴은 공공기관과 협력해 서식형 한글 문서 편집 서비스를 내년 일반 국민에게 차례로 무료화할 계획이다. 한글 프로그램 설치 없이도 웹브라우저상에서 작성·편집이 가능한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공공 문서의 데이터화를 앞당기고, 국민 이용 편의성을 높이는 등 공공 부문에서 한글의 역할을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한컴, 한국IT서비스학회 학술대회서 개방형 문서 활용 방안 소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