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美 AR 메타버스 기업 '자두'에 전략적 투자


위믹스 생태계 강화 위한 다양한 협업 진행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위메이드(대표 장현국)는 증강현실(AR) 메타버스를 제작하는 미국 스타트업 자두(Jadu)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26일 발표했다.

자두는 오는 2023년까지 자체 메타버스인 '미러버스(Mirrorverse)'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이더리움 내 주요 3D NFT 시리즈의 캐릭터들을 아바타화해 탑재하고 이용자들이 해당 아바타를 직접 컨트롤해 교류하고 게임과 이벤트 등을 열 수 있는 플랫폼이다.

이 회사는 이미 자체적으로 미러버스에서 쓰일 수 있는 두 가지 액세서리 형태의 NFT(Jadu Jetpack, Jadu Hoverboard)를 론칭했다.이 NFT들은 아바타들이 직접 착용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특히 '자두 호버보드(Jadu Hoverboard)'의 경우 F1 선수 루이스 해밀턴, 뮤지션 스눕 독과 그라임스 등 유명 인사들과 협업하기도 했다.

자두의 창업자 및 핵심 인력들은 AR·VR·XR·프로덕션 등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전문가들로 이뤄져 있고 애플 아이폰X 글로벌 캠페인 제작자, 페이스북 리얼리티 랩스 출신의 핵심 인력들이 팀에 속해 있다.

자두는 작년 말 코인베이스 벤처스, 라이온트리 등으로부터 700만달러 규모의 시드라운드 지분투자를 받았으며 이번 시리즈 A 펀딩에서도 리드투자자인 베인 캐피털을 중심으로 기존 투자자인 라이온트리도 추가 투자를 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유틸리티 코인 위믹스는 100% 완전 담보 스테이블 코인, 위믹스 달러를 기반으로 메인넷 위믹스3.0을 출시해 게임, DAO와 결합된 NFT, 디파이 등 모든 것을 갖춘 플랫폼이 될 것"이라며 "자두와 같은 잠재력 있는 기업에 투자하고 인연을 맺어 위믹스 생태계를 더욱 확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위메이드는 오는 6월 15일 자체 메인넷 위믹스3.0을 공개할 예정이다. P&E 블록체인 게임을 계속 추가하고 NFT와 DAO가 결합된 서비스 나일(NILE), 스테이블코인, 여러 디파이 서비스 등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