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여성가족재단·인천하나센터, '북한이탈주민 지원' MOU 체결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인천여성가족재단이 인천하나센터와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정착 및 취업을 돕기 위해 프로그램 연계, 지역적응지원 운영에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11일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인천하나센터는 통일부와 인천광역시로부터 위탁 운영되는 북한이탈주민 지역적응센터로 인천지역 내 북한이탈 주민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전문적이고 통합적인 프로그램을 실시하는 기관이다.

인천여성가족재단이 11일 인천하나센터와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정착 및 취업을 돕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인천시 ]

이날 협약식에 앞서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인 정착과 취업지원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실무자 간 회의를 여러 차례 개최해 업무협약 체결을 진행했다.

협약에 대한 내용으로 북한이탈주민 정책 연구 협업 및 교육사업 상호 교류, 북한이탈주민의 일자리 지원에 대한 관심을 유도하고 한국사회에서 탈북민의 성공적인 정착을 지원하기 위함이다.

이현애 인천여성가족재단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인천여성가족재단과 인천하나센터, 양 기관 간 일자리, 교육, 기관협력 등 다양한 북한이탈주민 지원 사업을 확대하고 노하우를 공유하는 등 새로운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이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탈북민이 우리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당당한 사회구성원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