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정기 주총서 김민영 사장 대표이사 선임


제9기 정기주주총회서 신임 대표 임명, 실적 보고 등 진행

[아이뉴스24 김승권 기자] 동아에스티의 신임 대표에 김민영 사장이 임명됐다.

동아에스티는 28일 오전 서울 동대문구 용두동 본사 7층 강당에서 제9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주주총회 이후 개최된 이사회에서는 김민영 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이날 주총에서는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 정관 일부 변경, 이사 선임, 감사위원회 위원이 되는 사외이사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총 5건의 안건이 상정돼 모두 원안대로 통과됐다.

동아에스티 제9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주주총회 의장인 동아에스티 엄대식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동아에스티]
동아에스티 제9기 정기주주총회에서 주주총회 의장인 동아에스티 엄대식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동아에스티]

영업보고에서 동아에스티는 2021년 별도 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5천901억원, 영업이익 155억원을 달성해 전기 대비 각각 0.6% 증가, 54.5% 감소했다고 보고했다. 이후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과 보통주 1주당 1천원의 현금배당 실시가 상정돼 의결됐다. 이사회, 주주총회 소집 관련 일부 조항을 정비하기 위해 상정된 정관 일부 변경 건도 승인됐다.

사내이사로는 김민영 사장과 박재홍 사장이 신규 선임됐다. 사외이사 및 감사위원으로는 가톨릭대학교 회계학과 부교수 및 회계학과장 김범준 교수가 선임됐다. 감사위원회 위원 중 1명은 분리 선출해야 한다는 상법 개정에 따라 김범준 사외이사는 분리선출 됐다.

동아에스티는 지배구조 투명성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내부 의사결정주체인 이사회를 사외이사 과반으로 구성하고 대표이사와 이사회 의장을 분리해 사외이사가 의장직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이사회 내 위원회인 평가보상위원회와 감사위원회는 전원 사외이사로 구성했으며,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는 3분의 2 이상을 사외이사로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엄대식 동아에스티 회장은 인사말에서 "동아에스티는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으로 경영 환경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으나 소폭의 매출 성장을 달성했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ESG 경영과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해 왔다"며 "뉴노멀 시대를 대비해 디지털 마케팅과 플랫폼을 체계적으로 구축하고 비대면 경쟁력을 강화한 한해였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올해는 미래 성장동력이 될 R&D 분야에서는 다년간 글로벌 제약회사에서 풍부한 경험과 탁월한 역량을 쌓아온 박재홍 사장을 R&D 총괄 사장으로 영입한 만큼 더욱 적극적으로 연구개발 포트폴리오를 강화할 계획"이라며 "또 건선치료제 스텔라라의 바이오시밀러 DMB-3115, 과민성 방광 치료제 DA-8010, 패치형 치매 치료제 DA-5207 등의 성공적인 개발 완료에도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승권 기자(peac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