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워홈, '아워키즈' 매출 급성장… "어린이 식재 시장 공략 강화"


작년 매출 2019년 대비 35% 증가…키즈 시장 공략 위한 전담 부서 신설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아워홈은 프리미엄 어린이 식재 브랜드 '아워키즈'의 지난해 매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인 2019년 대비 약 35% 늘었다고 28일 밝혔다.

향후 시장 점유율 신제품 개발과 전국 영업망 확대 등으로 시장 점유율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선다는 계획이다.

아워홈 셰프가 프리미엄 어린이 식재료 '아워키즈'를 활용해 쿠킹클래스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아워홈]

아워키즈는 만 3세~7세까지 미취학 유아동을 위해 기획된 프리미엄 식재 브랜드로, 전국 어린이집 및 유치원 등 유아동 보육시설을 대상으로 한다.

아워홈은 아워키즈의 성공 요인으로 제품 경쟁력과 철저한 안전·위생 관리를 꼽았다.

아워키즈는 어린이집 및 유치원의 소비 패턴과 어린이 식습관에 맞춰 상품 규격과 포장, 크기와 형태를 고려한 '맞춤형 어린이 식자재'를 선보이고 있다. 또 식품 안전을 위해 농∙축∙수산물 신선식품 상품군을 넓히고, 철저한 관리체계를 구축하고 있다. 무농약 유기농 농산물과 무항생제, 동물복지인증 육류와 수산물이력제 등 인증을 받은 식재료로 제품 라인업을 구성했다.

또 생산 전 단계별 관리도 엄격하게 운영하고 있다. 생산자 인증부터 위생∙품질 관리, 제품 선별, 포장, 유통까지 모든 과정에서 체계적이고 까다로운 관리 기준과 절차를 거친 상품만을 유통한다는 설명이다, 특히 아워홈 용인 물류센터를 키즈 전용 물류센터로 지정, 품질 검수 전담자를 두고 운영하고 있다.

특히 아워홈은 키즈 시장이 향후 고부가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시장으로 전망하고 지난해 어린이 식재 시장 공략을 위해 전담 부서를 설치하고, 프리미엄 신제품 개발 및 전국 영업망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워홈 관계자는 ""전담 관리 체제를 통해 식자재 점검, 보관뿐 아니라 유통까지 세심하게 관리하고 있다"며 "다가오는 새학기 시즌을 맞아 공격적인 영업 마케팅 활동을 통해 시장 점유율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