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TV-방송
지상렬-선우선, '나혼자산다' 합류…결혼·연애 속마음 공개
강아지 키우는 '지파파' 지상렬, 고양이와 사는 '선집사' 선우선
2016년 06월 30일 오전 08:05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김양수기자] 개그맨 지상렬과 배우 선우선이 '나 혼자 산다'에 합류한다. 두 사람은 방송을 통해 결혼과 연애에 대한 속마음을 공개한다.

7월1일 밤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는 강아지 다섯 마리를 키우는 '지파파' 지상렬과 10마리의 고양이와 함께 생활하는 일명 '선집사' 선우선의 싱글 라이프가 공개된다.

그동안 방송을 통해 애완인의 모습을 여러 차례 보여줬던 지상렬과 선우선은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조금 더 진솔하고 솔직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동물과 함께 하는 일상 외에도 결혼과 연애에 대한 속내를 털어놓는 등 인간적인 면모를 공개한다.



평소 운동 마니아로 알려진 지상렬은 자주 가는 복싱 클럽의 관장과 연애나 결혼에 대한 사적인 이야기를 주고받을 정도로 절친한 사이. 혼기를 훌쩍 넘긴 그는 이날 방송 최초로 결혼에 대한 마음을 밝힌다.

지상렬은 "나에겐 보물창고가 있다. 주변에서 미리 결혼 선물을 해주더라. 어떤 여자분이 나와 결혼할지는 모르겠지만 몸만 오면 될 정도로 없는 게 없다. 받은 선물들이 거의 묵은지가 되고 있다"고 밝혔다.

선우선 역시 결혼과 연애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10년 전 영화 '달콤 살벌한 연인'에서 호흡을 맞춘 후 지금까지 우정을 이어오고 있는 최강희에게 상담을 받는 모습은 그녀에 대한 선입견을 깨는 계기가 될 예정.

선우선은 "결혼을 하긴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사람이 사랑에 빠지는 순간은 되게 짧다고 하더라. 그런 사람을 만나면 빨리 결혼할 수도 있다. 내가 키우는 고양이를 사랑해주는 사람이라면 더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나 혼자 산다' 제작진은 "결혼 적령기를 훌쩍 넘긴 지상렬과 선우선이 연애와 결혼에 대한 솔직한 속내를 털어놓는 모습은 인간적인 면모를 확인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귀띔했다.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ASF로 치솟는 돼지..
[기고]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
[데스크칼럼] LG화학-SK이노베이션戰..
[글로벌 인사이트]경기 하락에 일본..
[닥터박의 생활건강] 추석 견과류, 종..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