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산업/재계
제주도 집결하는 SK그룹 CEO…'최태원 행복전략' 논의
16~18일 제주도서 SK CEO 세미나 개최…내년 경영전략도 수립
2019년 10월 16일 오전 09:0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이영웅 기자] SK그룹 주요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제주도로 집결한다. 이달 16일부터 사흘간 제주도에서 열리는 'SK CEO 세미나'에 참석하기 위해서다.

이번 세미나는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강조해 온 '행복전략' 추진 상황을 계열사별로 점검하고 공유하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또 급변하는 대내외 리스크를 점검하면서 내년도 경영전략의 골격도 짤 것으로 예상된다.

재계에 따르면 SK그룹은 이날부터 18일까지 제주 디아넥스호텔에서 ‘2019 CEO 세미나’를 개최한다. SK그룹 CEO 세미나는 계열사들이 내년 경영전략과 방향성을 논의하는 연례행사다.

최태원 SK 회장 [사진=SK]


최태원 회장과 최재원 수석부회장,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부회장, SK수펙스추구협의회의 조대식 의장과 7개 위원회 위원장, 주요 계열사 CEO 등 7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올해 세미나에서는 최 회장의 그룹 경영철학인 '딥 체인지'와 관련한 행복전략이 논의될 전망이다. 행복전략은 미래 환경변화에 맞도록 비즈니스 모델을 혁신하고, 구성원의 행복을 극대화하기 위한 실천방안이다.

앞서 최 회장은 지난 6월 확대경영회의에서 "지금까지는 돈을 버는 데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기준으로 평가와 보상을 했다면 앞으로 구성원 전체의 행복에 얼마나 기여했는지를 기준으로 평가와 보상을 할 것"이라고 행복전략 수립을 주문한 바 있다.

아울러 각 사별로 추진하고 있는 행복전략을 공유할 것으로 보인다. 최 회장은 폐막 연설을 통해 내년도 그룹 경영방향에 대한 언급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SK그룹은 올해 하반기 반도체, 정유, 통신 등 주요 사업의 부진으로 실적악화가 예상되면서 최 회장이 제시할 내년도 경영전략에 관심이 쏠린다.

/이영웅 기자 hero@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