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게임일반
'수출 효자' 게임 여전…韓 콘텐츠산업 중 최대
문체부, '2018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4일 발표
2019년 07월 04일 오후 18:0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게임산업이 콘텐츠 분야 수출 '효자'라는 사실이 또 한번 입증됐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는 '2018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결과(2017년 기준)를 4일 발표했다.

콘텐츠산업 통계조사는 국가승인통계로 콘텐츠산업 분류에 근거해 11개 산업(출판, 만화, 음악, 게임, 영화, 애니메이션, 방송, 광고, 캐릭터, 지식정보, 콘텐츠솔루션)에 대한 통계정보를 체계적으로 제공한다.

2017년도 기준 국내 콘텐츠산업 매출액은 전년 대비 6.7% 증가한 113조2천165억원으로 집계됐다. 콘텐츠 매출액은 출판, 애니메이션 산업을 제외한 전 산업에서 증가했으며 특히 게임 부문에서 매출 규모가 크고 높은 증가율(20.6%)을 보여 국내 산업 성장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문화체육관광부]


매출액 규모는 ▲출판산업이 20조7천553억원으로 가장 컸으며 다음으로는 ▲방송(18조 436억원), ▲광고(16조4천133억원) ▲지식정보(15조414억원), 게임(13조1천423억원)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2017년도 국내 콘텐츠산업 수출액은 전년 대비 46.7% 증가한 88억1천444만달러로 나타났다. 이는 국내 전 산업 수출액 전년 대비 증가율(15.8%)과 비교하면 매우 높은 수치다. 수출액은 방송, 광고, 영화 등에서는 전년 대비 감소했지만, 게임(80.7%), 출판(17.9%), 음악(15.8%) 부문 등에서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또한 2017년도 수입액은 전년 대비 4.2% 증가한 12억436만달러, 무역수지는 76억1천9만달러의 흑자를 나타냈다.

수출액 규모는 ▲게임산업이 59억2천300만달러(해외매출액 포함)로 가장 컸으며 그 다음으로 ▲캐릭터(6억6천385만달러) ▲지식정보(6억1천606만달러) ▲음악(5억1천258만달러)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류의 인기가 지속되며 콘텐츠산업 수출액은 2013년부터 2017년까지 5년간 연평균 15.7%의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2017년도 국내 콘텐츠산업 종사자 수는 전년 대비 약 2.1% 증가한 64만4천847명으로 전년 대비 약 1만3천300명이 증가해 최근 5년간 약 2만5천여개의 신규 일자리를 창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종사자 수는 출판, 음악 산업에서 전년 대비 감소했으며 게임 부문에서 높은 증가율(10.7%)을 보였다.

이번 통계조사 결과는 문체부가 9개 산업(출판, 만화, 음악, 게임, 애니메이션, 광고, 캐릭터, 지식정보, 콘텐츠솔루션)의 사업체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와 2개 기관(영화진흥위원회, 방송통신위원회)에서 실시한 영화, 방송 산업의 조사 결과를 인용해 집계한 것이다.

/문영수 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닥터박의 생활건강] 더운 여름, 대상..
[글로벌 인사이트]농산물 구매 문제..
[글로벌 인사이트]21세기에 다시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