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증권
김용원 부위원장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韓 펀드거래 거점 기대"
펀드산업에 기회요인
2019년 05월 10일 오전 09:3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도입으로 국내 운용사들이 아시아 시장 진출이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이 펀드거래 거점으로 활용될 것이라는 기대도 전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 금융투자협회는 10일 서울 웨스틴조선 호텔에서 '2019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컨퍼런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김용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이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 컨퍼런스에서 연설하고 있다 [사진=김다운 기자]
패스포트 제도는 어느 한 회원국에서 '패스포트 펀드'로 등록된 펀드를 다른 회원국에서 보다 쉽게 등록해 판매할 수 있게 한 제도다. 회원국 간에는 매우 간단한 절차를 통해 펀드를 판매할 수 있다.

김 부위원장은 "한국 자산운용산업의 입장에서는 현재 국회에서 도입을 논의 중인 아시아 펀드 패스포트가 큰 도전과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며 "성장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펀드 패스포트가 시행되면 한국 금감원에서 패스포트 펀드로서 등록심사를 받은 한국 펀드는 다른 회원국에서 간소화된 등록절차만 거쳐 판매할 수 있다.

그는 "이 제도의 시행은 유럽의 펀드시장 및 산업의 발전에 공모펀드 교차판매 제도인 유럽뮤추얼펀드(UCITS)가 크게 기여한 것처럼, 우리 펀드산업에 큰 기회요인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운용사들은 보다 쉽게 아시아 시장에 진출하고, 국내의 한정된 투자기반을 넘어서 가능성 있는 해외시장으로 투자를 확대할 수 있게 될 것이라는 기대다.

국내 투자자 입장에서는 혁신적이고 경쟁력 있는 회원국의 펀드가 유입됨으로 인해 펀드 선택권이 강화될 수 있다고 진단했다.

김 부위원장은 "새로운 패스포트 펀드가 유입되고 판매가 확대되면 판매사들의 판매수입이 증가할 것"이라며 "펀드 인프라산업 또한 동반 성장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아울러 "유럽 펀드시장의 룩셈부르크처럼 우리나라가 역내에서 주요 펀드 설정국 지위를 획득할 경우, 펀드거래의 거점으로 활용되어 아시아 금융허브로서의 도약도 기대해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다운 기자 kdw@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