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쌈디 "적절치 않은 언행과 욕설 죄송, 깊이 반성" 사과
SNS 생방송 도중 욕설 논란
2018년 10월 09일 오후 17:3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쌈디(사이먼 도미닉)가 SNS 생방송 도중 욕설을 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쌈디는 9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지난 밤 인스타라이브를 통해 적절치 않은 언행과 욕설로 많은 분들에게 불쾌감을 드려 죄송하다. 변명의 여지 없이 저의 실수이며, 저의 경솔한 말과 행동으로 실망 하셨을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사과했다.



쌈디는 "보내주신 비판과 우려의 말씀들 감사드린다. 이번 일을 계기로 깊이 반성하고 더 신중한 언행과 성숙한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쌈디는 이날 DJ 웨건과 함께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하던 도중 욕설을 해 논란을 일으켰다. 쌈디는 웨건의 노래를 홍보하면서 "웨건 노래 X나 좋단 말야. 인맥힙합이라고 X랄하고 있는데 뭔 X랄이냐. 인맥이 X나 넓으니까 인맥힙합하는 거지"라고 말했다. 또 자신들의 음악을 향한 비판에 불쾌감을 드러내며 "듣기 싫으면 처듣지마"라며 거친 욕설을 했다.

쌈디가 거침없이 욕설을 내뱉는 동안 옆에 있던 DJ웨건은 쌈디를 진정시키기 위해 화제 전환을 여러 차례 시도하는 등 사태 수습에 최선을 다하는 듯 했다. 그럼에도 쌈디는 거듭 "안 들어도 돼. 듣기 싫으면 처듣지마. 들어줄 사람 XX 많거든"이라고 공격적인 말투로 방송을 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기자의 눈] 궐련형 전자담배 유해성..
    [기자수첩] 금감원 국감의 소소한 변..
    [기자수첩]확률형 아이템에 대한 괴..
    [글로벌 인사이트] 신흥 시장에 덮히..
    [치매여행]<14> 좋은 서비스는 돈에..
    프리미엄/정보
    아마존, 新먹거리로 '보험'에 주목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