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해외축구
황희찬 PK골, 잘츠부르크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 대패
2020년 02월 21일 오전 10:3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황희찬(24, 잘츠부르크)이 골을 넣었으나 소속팀은 고개를 숙였다.

잘츠부르크는 21일(이하 한국시간) 독일 프랑크루프트 슈타디온에서 열린 유럽축구연맹(UEFA) 주최 2019-2020시즌 유로파리그 32강전 프랑크푸르트와 원정 1차전에서 1-4로 졌다.

잘츠부르크는 오는 28일 홈 구장인 레드불 아레나에서 프랑크푸르트와 2차전을 앞두고 있으나 1차전 3골 차 패배를 당해 16강 진출이 불투명해졌다.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에서 뛰고 있는 황희찬이 21일(한국시간) 열린 UEFA 주최 유로파리그 32강전 원정 1차전 프랑크푸르트전에서 페널티킥으로 골을 넣었다, [사진=뉴시스]


잘츠부르크는 독일 분데스리가 도르트문트로 이적한 엘링 홀란드가 떠난 자리가 컸다. 잘츠부르크는 프랑크푸르트를 상대로 황희찬과 팻손 다카를 최전방 투톱 스트라이커로 내세웠다.

그러나 바라는 골이 나오지 않고 오히려 가마다 다이치에게 전반 두 골을 허용하면서 끌려갔다. 가마다는 전반 12분 선제골을, 전반 43분에 추가골을 넣었다.

그는 헤트트릭도 달성했다. 후반 8분에도 한 골을 더 넣었다. 프랑크푸르트는 후반 11분 필리프 코스티치가 다시 득점포를 가동했고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잘츠부르크는 간신히 영패를 면했다. 후반 39분 안드레아스 울머가 페널티 박스 안에서 지브릴 소우와의 경합 과정에서 반칙을 얻었고 페널티 킥이 선언됐다.

황희찬이 키커로 나선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그는 앞서 치른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도 3골 3도움을 기록했고 조별리그 탈락 후 출전한 유로파리그에서도 골 맛을 봤다.

/류한준 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