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국내축구
대한축구협회, 코로나19 확산으로 주요 행사 연기 결정
2020년 02월 24일 오후 17:4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대한축구협회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FA컵 등 주요 일정 연기를 결정했다.

대한축구협회는 24일 "심판 운영 설명회를 비롯해 오는 27일 K3·K4리그 출범식과 경기 진행, FA컵 3월 대회 경기 개최 등을 모두 연기한다"고 발표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지켜본 뒤 연기된 일정에 대해 재조정할 계획이다.

대한축구협회는 코로나19 위기경보가 '경계'에서 최고 수준인 '심각'으로 격상되면서 추가 확산과 감염 예방을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한국프로축구연맹도 이날 오후 긴급 이사회를 열고고 오는 29일로 예정됐던 2020 시즌 K리그 개막을 잠정 연기했다. 오는 26일 개최 예정이었던 K리그 미디어데이도 취소됐다.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