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인비저블맨', 코로나19 쇼크 뚫고 개봉 첫날 1위…2만6천명 동원
2020년 02월 27일 오전 08:0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영화 '인비저블맨'이 코로나19 여파 속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2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인비저블맨'은 지난 26일 개봉 첫날 2만6292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했다. 누적관객수는 2만 6802명이다.

'인비저블맨'은 소시오패스 남자에게서 도망친 세실리아가 그의 자살 소식과 함께 상속받게 된 거액의 유산을 받았지만, 이후 누구에게도 보이지 않는 존재를 느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공포 영화다.

'인비저블맨' 포스터 [사진=유니버설픽쳐스]


현재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극장가로 향하는 관객의 발길이 뚝 끊긴 상황. 이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신작임에도 2만 명 대의 관객수를 기록했다.

2위는 '1917'로 같은 기간 2만1832명을 동원했다. 누적관객수는 34만2856명이다. 3위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차지했다. 2만167명을 동원해 누적관객수는 43만5952명이다.

'인비저블맨'과 같은 날 개봉된 '젠틀맨'은 1만5423명을 동원하며 4위에 이름을 올렸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이 같은 외화를 제외하고 대부분의 신작들이 개봉을 연기한 상황. 직격탄을 제대로 맞은 극장가는 당분간 신작 외화들이 코로나19와의 싸움을 이어갈 전망이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