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영화
[코로나19]신혜선X배종옥 '결백', 개봉 연기 확정 "추가 피해 방지"
2020년 02월 26일 오전 08:4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영화 '결백'이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개봉을 연기했다.

'결백' 측은 26일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 상황에 따른 관계자 분들과 관객의 안전이 우려되어 최근 언론
/일반 시사를 비롯한 모든 일정을 취소한 바 있다"며 "개봉일 변경에 대한 논의를 거쳐 추가적인 피해를 최대한 방지하기 위해 개봉일을 연기한다"라고 밝혔다.

'결백' 포스터 [사진=키다리이엔티]


이어 "관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내린 결정인 만큼 너른 양해 부탁드린다. 향후 상황 추이를 지켜본 후 개봉일이 결정되는 대로 안내드리도록 하겠다"라며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상황이 호전되길 진심으로 바라겠다"고 전했다.

'결백'은 아빠의 장례식장에서 벌어진 막걸리 농약 살인사건, 기억을 잃은 채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몰린 엄마 화자(배종옥 분)의 결백을 밝히려는 변호사 정인(신혜선 분)이 추인회(허준호 분) 시장과 마을 사람들이 숨기려 한 추악한 진실을 파헤쳐가는 무죄 입증 추적극.

앞서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인해 정부가 코로나19 대응을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하고 실내 밀집 행사 자제 권고를 내림에 따라 시사회 및 행사 일정을 모두 취소한 바 있다. 그리고 논의 끝에 당초 3월 5일로 예정되어 있던 개봉일을 연기하기로 결정을 내렸다.

'결백' 외에도 '사냉의 시간', '밥정', '콜', 후쿠오카' 등 개봉 예정이었던 영화들이 개봉 연기와 행사 취소를 결정했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