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IT.시사 포토.TV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조이 홈 연예 연예가화제 스타룩 TV.방송 드라마 가요.팝 영화 스포츠 야구 축구 농구 배구 골프 스포츠일반 기업BIZ
Home > 연예ㆍ스포츠 > 연예가화제
[코로나19]하리수 "코로나 3법 통과, 소 잃고 외양간 고치기지만 다행"
2020년 02월 27일 오전 08:5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방송인 하리수가 코로나 3법 통과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하리수는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코로나 3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는 내용의 기사를 공유하며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 식이긴 하지만 그래도 지금이라도 이렇게 통과돼 다행"이라고 말했다,

이어 "법이 강해져야 범죄도 줄어들고 국민들도 안심할 수 있지 않을까요"라는 글을 덧붙였다.

[사진=하리수 인스타그램]


코로나 3법은 코로나19 사태 대응을 위한 감염병 예방·관리법, 검역법, 의료법 개정안 이다. 1급 감염병 유행으로 공급 부족시 마스크, 손 소독제 등 수출을 금지하고, 감염병 유행지역에서 온 외국인에게 입국 금지가 요청 가능하다는 내용 등이 담겼다.

또 하리수는 집에서 코로나19를 검사할 수 있는 키트가 개발됐다는 내용의 기사에 "우리나라 의료계 종사자분들 정말 대단하고 멋지시다. 끝없이 연구에 몰두하고 투자하고 바이러스와 싸우는 모습에 눈물 나게 박수와 존경하는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