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통신/뉴미디어
퀄컴, 5G 독무대…5G폰 지배력 'PC·XR' 확대
소비자 및 기업용 대상으로 지원계획 발표
2020년 02월 26일 오전 11:0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5G 스마트폰 시장에서 퀄컴의 영향력이 커지고 있다.

이와 더불어 퀄컴은 전통적 시장인 PC뿐만 아니라 새롭게 떠오르는 혼합현실(XR) 시장으로의 확장에 적극적인 모습이다.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생태계를 완성시키겠다는 게 목표다.



퀄컴은 25일(현지시간)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5G의 다음은 무엇일까(What Next in 5G)'라는 주제로 행사를 개최하고 스티브 몰렌코프 퀄컴 CEO 및 크리스티아노 아몬 퀄컴 사장 주최로 다양한 생태계 파트너사들과 함께 올해 주요 전략을 공개했다.

우선, 퀄컴은 블랙샤크, 후지쯔 커넥티드 테크놀로지스 리미디트, iQOO, 레노버, 누비아, 오포, 리얼미, 레드미, 삼성전자, 샤프, 소니, 비보, 샤오미, ZTE 등의 글로벌 제조사들이 올해 출시되는 5G 기기에 퀄컴 스냅드래곤 865 5G 모바일 플랫폼을 탑재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스냅드래곤 865 모바일 플랫폼은 차세대 플래그십 기기에 맞춰 설계됐다. 2세대 5G 모뎀-RF 시스템과 퀄컴 스냅드래곤 X55을 탑재하고, 퀄컴 패스트 커넥트 6800 모바일 연결성 서브시스템을 통해 와이파이 6 성능과 블루투스 오디오 경험을 제공한다.

기가픽셀 속도 사진 촬영에서 데스크톱 수준의 기능을 구현하는 퀄컴 스냅드래곤 엘리트 게이밍과 5세대 퀄컴 AI 엔진이 성능을 뒷받침한다.

알렉스 카투지안 퀄컴 테크날러지 수석부사장 겸 모바일부문 본부장은 "세계를 선도하는 무선 기술 혁신 기업으로 퀄컴은 소비자들을 위한 5G 발전 및 대규모 확장에 중점을 두고 노력을 거듭해왔다"며 "스냅드래곤 865는 올해 전세계 수십억 스마트폰 사용자가 5G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초고속 게이밍 및 인텔리전트 멀티 카메라 캡처 기능, 온종일 지속되는 배터리 수명을 비롯한 몰입감 있는 모바일 경험을 구현할 것"이라고 전했다.

지난해 12월 스냅드래곤 865 모바일 플랫폼이 발표된 이후 70가지 이상의 단말기 디자인이 해당 플랫폼을 채택 또는 개발중에 있다. 모든 스냅드래곤 8 시리즈 모바일 플랫폼 기준으로는 1천750 가지 이상의 디자인이 공개 또는 개발 과정에 있다.

[사진=퀄컴]


◆ 5G PC 확장 위해 글로벌 이통사 협력…XR 레퍼런스 디자인 공개

이날 퀄컴은 전세계 이동통신사들이 퀄컴 스냅드래곤 컴퓨트 플랫폼이 탑재된 5G PC를 지원한다고 발표했다. PC 생태계를 주도하기 위해서 스냅드래곤 기술이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는 가운데 115개국 통신사들과 글로벌 제조사들은 5G 네트워크 및 기기에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키스 크레신 퀄컴 테크날러지 수석 부사장 겸 컴퓨팅
/엣지 클라우드 담당 본부장은 "5G는 글로벌 네트워크 전반에서 PC 사용자 경험을 재정의하고 새로운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며, "용량이 큰 파일을 다운받고 업로드 하는데 수많은 시간을 허비하는 것은 이제 지나간 과거가 될 것이며, 초고속 연결성이 뒷받침하는 작업속도와 엔터테인먼트 경험, 그 이상의 발전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수일간 지속되는 배터리 수명과 AI 가속화 성능이 뒷받침하는 스냅드래곤 탑재 올웨이즈 온, 올웨이즈 커넥티드 5G PC는 5G를 바탕으로 광대한 용량을 선보일 예정이다.

초고속 연결성을 지원하는 신규 요금제는 올해부터 아시아, 호주, 뉴질랜드, 북미, 유럽 등 광범위한 무선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소비자를 대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사진=퀄컴]


또한, 퀄컴은 스냅드래곤XR2 플랫폼에 기반한 새로운 확장현실(XR) 레퍼런스 디자인 헤드셋을 발표했다.

5G 지원 XR 레퍼런스 디자인으로 올해 차세대 프리미엄급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및 혼합현실 (MR) 기기를 소비자와 기업에 선보일 수 있도록 지원한다.

스냅드래곤 XR2 플랫폼 기반 레퍼런스 디자인은 퀄컴 스냅드래곤 835 모바일 XR 플랫폼 대비 2배 향상된 CPU 및 GPU, 4배 넓어진 동영상 대역푝, 6배 선명해진 해상도 및 11배 발전된 AI 기능을 제공한다.

레퍼런스 디자인은 최대 7개의 카메라를 지원한다. 시선 추적 기능 지원을 위해 양쪽 눈 위치에 각각 한개의 카메라가 내부 설치됐다. MR 경험을 위한 두개의 RGB 카메라와 정확한 깊이 맴을 생성하는데 사용할 수 있는 2개의 헤드 트래킹 카메라등 4개의 카메라가 외부에 지원된다. 안면 및 입모양 추적을 위한 추가 카메라 또는 컨트롤러 추적을 위한 두 번째 흑백 카메라를 추가하는 등 다양한 구성이 가능하다.

XR 헤드셋으론 처음으로 퀄컴 스냅드래곤 X55 5G 모뎀-RF 시스템과 함께 포괄적인 엔드-투-엔드 바운드리스 XR 5G 솔루션을 제공해 제조사들이 글로벌 네트워크에 맞는 5G XR 기기를 신속하게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5G 초고주파 및 6GHz 이하의 대역을 기본적으로 지원하는 레퍼런스 디자인은 저지연 연결을 제공하는 에릭슨의 5G 인프라에서 테스트 및 검증됐다. 에릭슨의 5G 플랫폼에는 분산 클라우드 및 무선 네트워크에 듀얼 모드 5G 코어가 포함됐다. 5G 연결을 통해 MEC에서 또는 60GHz 무선 연결을 사용하는 주변 PC에서 온 디바이스 처리로 확장 가능하다.

/김문기 기자 moon@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